[자유인사] 치매환자 방문요양 24시간에서 종일제로 개편

치매환자의 방문요양 시스템이 기존 24시간에서 종일로 개편된다.



국민건강보험공단(이사장 김용익)은 치매국자책임제 확대의 일환으로 이같이 변경한다고 18일 밝혔다.



치매환자 방문요양제도란 장기요양 1~2등급 치매수급자가 가정에서 보호자 대신 요양보호사로부터 일상적인 돌봄을 제공받는 서비스이다.



치매수급자를 직접 돌보는 가족의 일상생활 및 휴식을 지원하기 위한 것이다.



기존에는 24시간, 즉 1회 최소 급여제공시간이 기본 16시간에 선택 8시간이었다. 연간 6일 이내로 사용할 수 있다. 



문제는 16시간에 묶여있어 필요시 나누어 쓸 수 없다는 점이었다. 1회 본인부담금 2만 3천여원도 다소 부담이라는 의견도 있었다. 



이번 개편으로 올해 1월부터는 1회 최소 이용시간이 12시간으로 조정된다. 연속 2회 서비스도 받을 수 있다. 비용 역시 1회 본인부담금이 1만 2천원으로 낮아졌다


노리팡
게시 : 2019-02-19
조회 : 944 댓글 : 0
정보


검색된 결과가 없습니다.
방문요양센터준비중입니다.
혜너르다 06-06 10
가입인사 남기기 240
엔젤시터 08-01 5394
가입인사드립니다
희망불꽃 06-06 3
가입인사 1
자우리이제 06-04 12
가입했습니다^^ 1
lager8118 04-18 103
안녕하세요 2
빈티지 06-02 27
가족요양보호사의 모든 것 ( Q&A ) 18
지금순간 06-19 14684
가입인사 드립니다
글쎄 06-02 18
2020년 노인복지사업 안내
좋은사람 06-02 29
반갑습니다~~ 1
sook9766 05-14 100
 1  2  3  4  5  다음  맨끝




알림을 받으세요~